Home > 용헌공파의 역사 > 용헌선조생애

행촌(杏村)선생의 4남(男) 문경공(文敬公) 강(岡)의 아들로, 자는 차산(次山)이고 호는 용헌(容軒)이며 시호는 양헌(壤憲)이다. 공민왕 17년 1월에 태어나고 넉 달만인 4월에 아버지를 여위니, 어머니 곽부인(郭夫人)이 탄식하기를 "하늘이 이(李)씨를 돌보아 주시려면 죽은 자가 이 고아에게 있나이다"하고 슬피 울었다. 누님 양촌(陽村) 권근(權近)이 보살피니, 문재(文才)가 뛰어나고 성품(性品)이 너그러워, 놀래어 말하기를 "장인(丈人)께서 돌아가시지 않았다"라고 하였다.
ⓛ용헌공 신도비명
1. 등과(登科)와 관리(官吏)
2. 관찰사(觀察使)
3. 왕(王)의 전사(專使)
4. 왕(王)의 자문(諮問)
5. 집정대신(執政大臣)
6. 낙조병몰(落照病沒)
7. 그 외의 기록(記錄)